출처 : http://sports.donga.com/3/all/20101024/32084489/1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닥터비


곽현화 ‘칼힐에 초미니 볼링’ 가슴 쓸어 올릴랴~ 볼링공 던질랴~

 

[컨슈머타임스 인터넷뉴스팀] 개그우먼 겸 가수 곽현화가 또 한번 가슴 노출을 할 뻔한 아찔한 '사건'이 발생했다.



곽현화는 최근 XTM 연예인 볼링단 리얼리티 프로그램  '럭키스트라이크 300 '에 출연해 직접 볼링 시범을 보이려다가 그만 가슴이 노출될 했다는 것.



이날 곽현화는 킬힐에 초미니 원피스를 입고 있어서 조금만 움직여도 가슴이 드러날 상황에서 연신 가슴팍을 손으로 쓸어 올렸다.

 

이에대해 MC가 왜 그러느냐고 묻자 "글래머라서 어쩔 수 없다"고 당당하게 말했다.

한편 연예인 볼링단을 뽑는 오디션에서 곽현화는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대신 정주리, 정가은, 박휘순 등이 오디션에서 합격해 최종 '럭키스트라이트 300' 멤버로 확정됐다.



곽현화 볼링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닥터비


티스토리 툴바